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라벨이 강남역인 게시물 표시

[게임] 단간론파 Another Episode: 절대절망소녀

출처 - Wikipedia 단간론파 시리즈 외전으로 단간론파1 의 주인공 나에기 마코토 의 여동생 나에기 코마루 와 단간론파1 의 등장인물 후카와 토우코 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정식 시리즈의 하나가 아니라 외전으로 분류된다. 그 이유는 추측건대 기존의 단간론파 게임들과 다르게 추리 요소가 전혀 없는 슈팅 퍼즐 게임이라는 것과 기존 작품을 플레이한 사람만 재밌을 스토리 때문일 것이다. 특수한 기능이 있는 총을 이용해 퍼즐을 푸는 슈팅 퍼즐게임이지만, 퍼즐이 쉽기 때문에 퍼즐게임으로서의 재미는 없다. 단순히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수준이 아니라 그냥 재미가 없다. 단간론파 시리즈를 플레이한 게 아니면 할 이유가 없을 정도다. 중간중간 들어가는 이벤트 애니메이션은 잘 만들었으니 차라리 게임이 아닌 애니메이션으로 만들었으면 어떨까 싶다. 그래도 전작들을 플레이해본 사람들은 좋아할 요소들은 많이 들어있다. 플레이가 어렵지 않으니 단간론파 시리즈를 좋아하는 사람은 팬서비스라고 생각하고 플레이해보기 나쁘지 않다. 하지만 단간론파 시리즈 팬이 아니면 시간을 들여 플레이할 가치는 없다.

[강남역] Steak n Pho

강남역 우성아파트 사거리에 있는 찹 스테이크 전문집 퀄리티도 괜찮고, 무엇보다 점심에 냄새 안 풍기고 고기를 먹을 수 있는 몇 안 되는 집이라서 자주 간다. 문제는 점심에 사람이 너무 많다는 것. 12시 40분 넘어가면 사람이 좀 빠져서 괜찮다. 그래서 보통 여기로 갔다가 사람이 많아서 튕기고 아비꼬를 가는 일이 많다. 스테이크 플레이트 - 9,000₩ 사진은 스테이크 플레이트. 찹스테이크와 튀김이 같이 나오는데 라지 먹어도 배고프겠다 싶을 때 시킨다.

을밀대 - 녹두전? 고기전?

양지 탕밥  원래는 냉면을 먹으러 갔는데, 메뉴판을 보고 갑자기 양지 국밥이 먹고 싶어져서 양지 탕밥을 시켰다.  일단 고기는 엄청 들어 있다. 거의 고기 반 국물 반. 특이하게 소면이 아니라 메밀 면이 들어있다.  그리고 누가 평양냉면 집 아니랄까 봐 특이하게 메밀 면이 들어 있다.  국물은 메밀 맛이 약간 은은하게 나는데 먹을 때는 조금 싱거운듯한데 글을 쓰는 지금 다시 생각나는 맛인 것을 보면 이것도 평양냉면 스타일이다. 녹두전 고기전?  사이드 메뉴로 녹두전을 시켰는데 이게 대박이다.  메뉴에 녹두전이라고 쓰여있을 뿐이지 사실상 고기전이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고기가 많이 들어 있다. 가성비는 지난번에 먹었던 수육 과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맛있다.